-일시: 2020년 12월 19일 오후 3시(독일 시간)

-참석자: 수빈, 현화, 이든, 태선, 진, 실애, 하리타, 나희, 어진, 나라, 세얀, 하나

-영상 상영 후 나눔

-"아시아 여성의 몸, 섹슈얼리티, 폭력" (이화여자대학교 아시아여성학센터 기획 / 김은실, 이명선, 노지은 엮음) 책나눔


태선님의 눈물나는 고생의 결과물로 해시태그 가편집본 상영회를 무사히 잘 마쳤습니다. 긴 여정을 끝까지 해내주신 태선님께 무한한 감사를 드려요. 

영상을 보는 내내 함께 촬영했던 그 때의 기억들이 떠올라 기분이 참 좋았어요. 우리가 세상에 내놓은 것은 유쾌한 이야기는 아니었지만, 세상을 바꾸고자 하는 의지가 담겨 있어 큰 용기와 힘을 받았어요. 이 작업을 통해 저도 위로와 격려를 많이 받았어요. 과정에서 큰 치유가 있었습니다. 


베를린이 아닌 다른 지역에서 참여한 분들의 이야기를 듣는 것도 인상적이었고, 그 이야기들이 마음에 많이 남아 있어요.  

우리가 흩어져 있지만 이 상황을 있는 곳에서 마주하고 있구나.. 무거운 마음이 들었지만, 그 곳에서 왠지 혼자가 아닌 것 같아 다행이란 마음도 들었어요. 함께 싸워줄 친구가, 함께 털어놓을 파트너가 있어 감사하고, 혹은 홀로 맞서서 대응할 수 있는 용기가 있다는 것에 감탄했어요. 


여의치 않아 두 번이나 "아시아 여성의 몸, 섹슈얼리티, 폭력" 책을 읽지 못했는데, 하리타님, 현화님, 태선님이 잘 이야기 해주셨어요. 

한국을 포함해 필리핀, 인도, 네팔, 베트남, 라오스, 부탄, 방글라데시 등 아시아 국가들에서 공통적으로 또는 특이하게 나타났던 여성을 억압했던 문화, 이것을 타파하기 위한 여성들의 투쟁에 관한 내용은 설명을 들으니 더 읽어봐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또한 우리의 페미니즘 운동이 어떤 식으로 미국 또는 서구, 유럽의 영향을 받았었나, 한국의 여성 운동을 어떻게 정의해야 하는가, 탈식민주의 관점에서 여성 운동사를 어떻게 바라봐야 할 것인가 하는 질문을 처음으로 해보았습니다. 


돌아가면서 소감도 나누고, 자신의 경험도 나누는 시간이 정말 소중하다 생각 들었어요. 

함께 하는 분들이 있어서 정말 든든해요. 


그페미12월.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 9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9/13 화 저녁 6시) 손어진 2016.08.15 133
100 프라이부르크 모임 에이르와 야라 11월 모임 공지 file EirYara 2015.11.04 133
99 7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7/5 화 저녁 6시) 손어진 2016.06.06 131
98 2018년 4월 녹평모임 안내 박상준 2018.04.20 129
97 2018년 9월 녹평모임 안내 (9/22 토 오후 4시) 손어진 2018.09.10 127
96 에이르와 야라 11월 모임 공지 EirYara 2016.11.01 127
95 6월 지역모임 안내, 지방선거와 녹색당 신나희 2018.06.13 126
94 프랑크푸르트 4월 녹평모임 후기 file GuteFrage 2016.04.24 126
93 2018년 1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1/20 토 오후 12시) 손어진 2017.12.22 124
92 5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5/12 목 저녁 7시) 손어진 2016.05.02 123
» 12월 19일, <해시태그> 상영회 및 <아시아 여성의 몸, 섹슈얼리티, 폭력> 책모임 [1] file 손어진 2020.12.26 122
90 NRW 첫 지역모임 공지 [1] 펭귄 2019.02.12 120
89 그페미 6월 모임 안내(6/26 토 저녁 9시) 손어진 2021.06.26 119
88 NRW 지역모임 2차 후기 & 3차 예고 펭귄 2019.04.24 119
87 6월 녹평모임 후기 (최승은 당원) 손어진 2018.09.02 118
86 2019년 2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2/9 토 오후 2시) file 손어진 2019.02.03 116
85 5월 녹평모임 후기 file 손어진 2017.05.31 116
84 11월 녹평모임 후기 (송혜성 당원) 송혜성 2017.12.08 115
83 2019년 10월 녹색평론 모임 (10/12 토 오후 2시) file 손어진 2019.09.30 114
82 세월호 참사 4년, 나와 세월호 (4/14 토 오후 2시) file 베를린 2018.04.04 11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