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베를린 녹색평론 2018년 3월 녹평모임 후기

2018.04.17 22:30

김민경 조회 수:747

*일시: 2018년 3월 31일 토요일 오후 2시

*참석: 유진, 승현, 민경, 어진, 상준, 은애, 옥련


많이 늦어서 간략히 올립니다. 지난번 모임에서는 녹평 제 158호를 읽고 모임을 가졌습니다. 

‘토지개혁으로 위기를 극복해온 중국(원톄쥔)’, ‘중국은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을까(리처드 스미스)’, ‘역사의 진실로 본 중국과 북한 관계(션즈화)’, ‘밀양 송전탑 12년, ‘작은 승리’가 절실하다 (이계삼)’, 이렇게 4개의 텍스트와 함께 했는데 중국과 관련된 앞의 두 텍스트에 대해 집중적으로 대화를 나눴습니다. 


먼저 첫 번째 텍스트인 중국의 토지개혁에 대해서는 함께 하신 분들 대부분 흥미로운 관점을 발견했다는 의견이었습니다. 세계를 1)식민지 종주국(유럽) 2) 식민화된 대륙(아메리카, 아프리카 등) 3)원주민 대륙(아시아) 이렇게 세가지로 나누어, 세계가 현대화를 이루는데 각각 어떤 과정을 거쳤는지를 보여주고, 중국 역사의 중심에는 토지개혁이 있었다는 설명이 상당히 설득력 있었기 때문입니다. 물론 비판할 점들도 많았지만, 어떤 형태의 토지개혁이든 세계 경제위기를 극복하는데 있어서 한가지 구체적 방안을 제안했다 점에서 생각해볼 거리를 제공했습니다. 


중국의 기후 변화 대응에 관한 텍스트는 아쉬움이 많았습니다. 중국이 초래하는 환경 오염에 대한 대응책으로 글쓴이가 내놓은 것이, 환경 문제를 초래하는 대부분의 시설을 당장 폐쇄해야 한다는 주장이기 때문입니다. 사실 그러한 극단적인 해결책만이 유일한 것 같기도 하여 상당히 안타깝습니다. 자본주의 이념 안에서 우리가 지금과 같이 ‘이윤’과 ‘성장’을 목표로 발전 한다면 환경 문제는 더욱 악화될 것이 분명합니다. 결국 새로운 국면을 도모하기 위해서는 심각한 환경 문제를 인식하는 것뿐만이 아니라, ‘탈성장’이라는 ‘이념’이 세계적으로 필요한 것 같다는 이야기도 주고 받게 되었습니다.

마지막으로, 남은 두 텍스트는 시간이 많이 지체된 관계로 간단히 서로 소감을 이야기 하며 끝냈습니다. 


장소와 맛있는 먹을 거리를 제공해주신 옥련 선생님께 감사 드립니다. 

다음 번 녹평 모임 또한 기대됩니다.


29852670_1011341942350647_2031551173_n.jpg29750658_1011341872350654_1318539326_n.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3 독일 최대 농민집회 "Wir haben Agrarindustrie statt!" (1/20 11시) 손어진 2018.01.09 302961
242 브란덴부르크/베를린 녹색평론 공부모임 제안 관련하여.. [1] 신킹 2015.06.09 86403
241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임시 모임 후기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28513
240 베를린 지역구 독일 녹색당 "코로나로 인한 아시아인 인종차별 증가" 관련 주제 토론회 (5/20 수 저녁 7시) [1] 손어진 2020.05.13 25603
239 녹색평론 홈페이지에 있는 모든 기사를 (138호까지 = 2014년 가을호) ebook에 담았습니다. [5] 서지혜 2014.09.23 19425
238 각주다는 법 [1] file 수나미 2015.05.11 9084
237 석탄채굴 반대, 기후변화 반대 집회 (12/1 토 오후 12시 반) file 베를린 2018.11.30 8461
236 광주 5.18 사진전 및 영화상영/토론회 안내 (9.11-4.12.2017) file 베를린 2017.11.11 7254
235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5월 모임 안내 정연운 2015.04.29 6714
234 2020년 3월 8일 여성의 날 데모 (오후 2시 Leopoldplatz / 오후 3시 Warschauer Straße) file 손어진 2020.03.06 6206
233 베를린에서 열리는 독일 최대 농민집회 (2020.1.18 정오) file 손어진 2020.01.17 5999
232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소풍!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5897
231 슈투트가르트답사 일정관련 의견 [4] zucker92 2015.03.31 5192
230 NRW 녹평 8월 모임 후기 펭귄 2020.09.03 5040
229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1차 모임 후기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4481
228 핵무기, 핵발전소 반대 데모 "Stoppt die Eskalation! Atomwaffen ächten!" (18.11.2017) 베를린 2017.11.10 4239
227 [Metoo Asians e.V] "우리가 듣고 있어요" 워크샵 (12/12, 12/19 오전 11시~14시) file 손어진 2020.11.30 3954
226 9월 20일 토요일 오후 6시, 모임 안내입니다. [8] file 이수빈 2014.09.14 3819
225 생태인문잡지 <녹색평론>을 함께 읽고 나눌 분들 찾습니다. 손어진 2022.01.08 3544
224 여성 이주자 컨퍼런스 «Als ich nach Deutschland kam» International Women Space Konferenz (28-29.10.2017) 베를린 2017.11.01 31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