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모임 후기]
프라이부르크 생태모임 "에이르와 야라" 송년회
일시: 2015년 12월 19일
장소: 덴즐링엔 당원 집
참석자: 유영, 상아, 영교, 세연, 선희 (하이델베르크에서 실애님, 한국에서 현수, 선경님과 아이들)

이번에는 새로운 멤버로 작곡가이자 나무디자이너인 영교님과, 대체의학/숲치료사인 선희님도 오셨어요. 내년에 함께할 정기적인 활동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으고 친목을 다진 시간. 막 독일생활을 시작하신 실애님과 독일이 궁금해 탐방오신 탈핵-에너지 활동가 현수, 선경님은 질문이 참 많으셨지요. 녹색당 현수막과 세월호리본도 준비해오셨네요. 감사합니다~

양푼비빔밤과 묵은지김치볶음, 닭똥집소금구이(ㅋㅋ)로 식사를하고 수다삼매경 끝에 환경영화 상영이 있었습니다. 상영작은 "Beast of the southern wild." 이 장편 극영화는 2005년 미국 뉴올리언스를 강타해 특히 빈민층에 큰 피해를 입혔던 허리케인 카트리나 당시 상황을 모티브로 하고 있습니다. 1)재난극복과정에서 지역민의 자율성과 자생력을 인정하기 보다는 권위적인 중앙당국이 일방적인 규율을 강제할 때 발생하는 사회적갈등, 2)기후변화와 환경정의 3)어린이의 눈으로 보는 자연, 재해, 가족, 빈곤, 생존의 의미. 이와 같은 다양한 주제를 잘 버무려 역동적인 음악과 카메라워크로 담아낸 수작입니다. 선댄스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저는 레베카 솔닛의 "이 폐허를 응시하라"의 허리케인 카트리나 챕터와 영화를 함께 엮어 보시길 추천합니다. 영화의 맥락이 더 절절하게 와덯더라구요. 

그럼 모두들 한해 잘 마무리하시고 내년에 "강인하고 의연한, 또한 유쾌하고 활동적인" 에이르와 야라, 이 여신모임을 함께 만들어나가면 좋겠습니다.

사진은 페이스북 그룹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베를린 도시텃밭 방문 후기 손어진 2016.05.17 173
43 3월 녹평모임 후기 file 손어진 2016.05.17 139
42 1월 독자모임 후기 (김현수 당원) file 손어진 2016.05.17 163
41 5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5/12 목 저녁 7시) 손어진 2016.05.02 127
40 베를린 크로이츠벡 도시텃밭 방문 (4/30) file 손어진 2016.05.02 451
39 프라이부르크 에이르와 야라 4월 후기 EirYara 2016.05.02 104
38 프랑크푸르트 4월 녹평모임 후기 file GuteFrage 2016.04.24 479
37 독일 프랑크푸르트 녹색평론 4월 독자모임 안내 GuteFrage 2016.04.07 226
36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2016년 2월 후기 나무의노래 2016.03.08 468
35 3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3/3 목 저녁 7시) file 손어진 2016.02.16 138
34 프랑크푸르트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이수빈 2016.02.14 106
»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12월 후기 EirYara 2015.12.20 195
32 2016년 베를린 인근 지역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드립니다.(1/7 목 저녁 7시) [2] 손어진 2015.12.13 509
31 녹색평론 독자모임 프랑크푸르트/하이델베르크 인근 지역모임에 초대합니다 [2] 가아닌양 2015.11.30 532
30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11월 후기 file EirYara 2015.11.22 171
29 프라이부르크 모임 에이르와 야라 11월 모임 공지 file EirYara 2015.11.04 137
28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에이르와 야라 출범합니다 [2] file EirYara 2015.10.22 399
27 베를린 만남 제안 - 하나의 빛과 그림자 (10.3 독일 통일 25주년) yoolee44@gmail.com 2015.10.02 1106
26 10월 지역모임 - 주제 및 장소제안 [3] zucker92 2015.09.17 150
25 프랑크푸르트에서 베를린총회에 같이 차타고 가실분...빈자리 있습니다. [3] zucker92 2015.08.06 40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