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시: 2016년 11월 10일 목요일 저녁 6시
*장소: 권은비 독자 댁
*참석자: 권은비, 서화일, 손어진, 정순영, 정지은, 이옥련

-
안녕하세요 녹평 독자모임 여러분~
 
지난 11월 10일 모임 후기를 작성하기로 약조해놓고 해를 넘겨버린 정순영입니다.^^;;
 
두 달여 전의 이야기를 복기하려니...그 사이에 우리 사회에 참 많은 일들이 일어났기에 온전한 기억의 인양(?)이 쉽지가 않지만, 저 개인적으로는 녹색평론 150호 성주 사드배치, 디지털 시대의 기독공동체, 쿠바의 민주주의등 다양한 읽을거리와 더불어 끊임없는 이야기거리가 있었던 지난 모임을 통해서, 이후 진행된 ㅂㄱㅎ 탄핵 집회에 참여할 힘을 받았었다고 말할 수 있겠습니다.
 
권-장 커플이 제공해주신 아늑한 공간과 정성 가득 비쥬얼 짱짱한 음식, 이옥련 샘이 들고오신 고구마튀김, 어진 지은 의자매(?)의 말린 과일 디저트로 눈과 입이 호강을 해서인지 아니면 녹평 모임 분들이 참 믿음직하고 편안해서 그했는지는 몰라도, 다른 모임에서는 객관적인 입장의 모더레이터같이 굴던 제가 이 모임에선 속에 있는 말(주로 울분)을 쏟아내며 시국 하소연을 하게 되었습니다.  
우리에게 미래란 무엇인가? 있기는 있는건가? 뭐 이따구 장황설이었던 것 같은데, 은비님이 본인은 '희망없이 전진하라'는 말을 기억하며 살아가고 있다고 하셨을 때 뙇!!! 했었지요. 
 
올해 4월 한국을 방문했을 때 평소 애정하는 카페에 들렀는데, 이 곳은 십수년간 시민운동을 하던 활동가분이 일상 속에서의 운동을 꿈꾸며 운동판을 떠나 홀로서기 하면서 4년이 넘게 지켜오고 계신 카페거든요?  한창 강남역 살인사건 등으로 여혐이라는 단어가 한국 사회를 지배하는 듯 보였고 저는 새삼스럽게 발견하게 된 '한국사회에서 여성으로 살기'의 어려움에 대해 토로했었지요. 그런데 이 분 하시는 말씀이 저에게 울림을 주었어요. 본인이 십수년 전 시민운동할 때 일상 속에서 정말 잔혹한 일들이 많이 일어났고 그때마다 소수의 목소리로 제기해왔었던 문제들이 이제서야 수면위로 올라왔을 뿐이고 그래서 더 많은 사람들이 각성하고 있는 것 같다고요.  차마 들여다보기도 어려울 정도로 괴롭지만, 자꾸자꾸 이에 대해 이야기하게 되면 보다 많은 사람들이 문제의식을 느끼게 되고 개선하려고 노력하게 될 것이라고. 그래서, 좋다고요. 
아주 담담하게 이야기하는 그 분의 목소리에서 저는 참 뭔가 감사함과 큰 위안을 느끼게 됐습니다.  


 
길게 얘기했지만, 은비님 이야기에서 뭔가 이와 비슷한 감동을 느꼈어요.  이 판(?)에서 계속 활동해오던 분들은 이 사안을 이렇게 보고 있구나. 일희일비 하지 않고, 쉽사리 흥분하지 않고, 꾸준하게 가는 것이 중요하겠구나.  오래 가려면 쉽사리 기뻐하거나 쉽사리 낙담하지 말아야 겠구나.  이 또한 쉽지 않은 일이겠지만, 암튼 파도에 쓸려 정신없다가 뭔가 단단한 바위 옆에 기대게 된 해파리같은 느낌이었달까요?^^
 
그리고 나서, 촛불이 일어났죠.ㅋㅋㅋㅋ
 
어진님께는 기억도 안난다 엄살을 떨다가 이렇게 주절주절 쓰고 있자니 부끄럽지만, 생각해보니 오히려 촛불 이후에 후기를 쓰게 된 것이 감사하기도 하네요.  
끄읏.
 
정순영 드림



11월 녹평모임3.jpg


11월 녹평모임2.jpg


11월 녹평모임1.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월호 7주기 <당신의 사월> 공동체 상영회 안내 빛나는매실 2021.04.05 5
공지 2021년 그페미 온라인 책모임 (4/25 일 오후 2시) 손어진 2021.03.29 1
144 녹색평론 독자모임 후기 / 텍스트: 좌담, 시민의회를 생각한다 [4] file GuteFrage 2017.06.27 168
143 프라이부르크 6월 모임 후기 EirYara 2016.07.18 168
142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12월 후기 EirYara 2015.12.20 165
141 (강연 연기) “기후위기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강연 안내 (3/28 토 오후 2시) file 손어진 2020.03.09 164
140 베를린 미투 그룹 소개 및 5월 5일 자유발언+그릴 행사 file 손어진 2018.05.04 163
139 [그페미 책모임] 선량한 차별주의자_김지혜 (10월 17일 독일 시간 오후 3시) 손어진 2020.10.10 156
138 2018년 8월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8/3 오후 2시) 손어진 2018.08.02 156
137 그페미 두번째 모임 (6/16 토 하이델베르크) file 손어진 2018.06.10 150
136 2017년 1월 녹평모임 후기 손어진 2017.01.24 150
135 9월 녹평모임 후기 file 손어진 2017.10.05 149
134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2016년 2월 후기 나무의노래 2016.03.08 142
133 프라이부르크 지역모임 11월 후기 file EirYara 2015.11.22 140
132 1월 독자모임 후기 (김현수 당원) file 손어진 2016.05.17 138
131 베를린 도시텃밭 방문 후기 손어진 2016.05.17 137
130 2018년 9월 녹평모임 후기 file 손어진 2018.10.21 135
» 2016년 11월 녹평모임 후기 (정순영 독자) file 손어진 2017.01.07 135
128 베를린 여성의 날 데모 (3/8) file 베를린 2018.03.05 134
127 프랑크푸르트 소풍 후기! (5월 28일 토요일 모임) file GuteFrage 2016.05.29 134
126 무언(無言) - 다언(多言) 전시 안내 (1/10-3/8 by 츠카사 야즈미 작가) 베를린 2019.01.14 133
125 녹색평론독서 모임 2018년 2월 모임 공지 이동환 2018.01.06 1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