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시: 2017년 7월 15일 토요일 오후 2시
*장소: Wurmfarm (Gleisdreieckpark 텃밭)
*참석자: 박상준, 서다혜, 손어진, 송혜성, 이옥련, 이주아, 정순영, 정지은 외

짧게 베를린에 머물다 가는 사람이 쓴 짧은 후기


나는 책을 읽을 때 좀처럼 진도를 빼지 못하는 편이다. 어렵거나 재미가 없으면 손에서 쉽게 놓아버린다. 그런데 녹색평론 5-6월호에 실린 좌담 ‘시민의회를 생각한다’는 금세 읽어내렸다. 작년 상반기에 있었던 국회의원 선거와 하반기에 시작된 촛불의 과정을 떠올리며 읽으니 어렵지 않았고 공감되는 내용도 많았다. 다수가 나처럼 즐겁게 읽었는지 훈훈한 분위기에서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그런데 정작 나를 정말루 신이 나게 한 주제는 따로 있었다. G20, 이 주제는 우리가 읽은 녹색평론에 실리지 않았지만 가벼운 근황 토크 중에 예고없이 화두가 되었다. 지난 7월 7-8일에 있었던 G20 반대 집회와 경찰의 대응을 이야기 할 때 였다. 여러 의견이 오가며 우리가 모여 앉은 자리에서는 간간히 불꽃이 튀었다. 덕분에 대화의 리듬도 다양해졌다. 약간 격정된 목소리, 반론 후에 흐르는 잠깐의 적막, 깊게 생각해보지 못했던 주제에 대해 이야기하기 전의 머뭇거림, 또는 확신에 찬 명확한 울림. 다양한 목소리가 자진모리장단으로 휘몰아 치는 그 때, 나는 우리가 시민으로서 사소하지만 의미있는 무엇인가를 하고 있는 중 임을 발견했다. 이 토론이 이날 우리의 ‘좌담’이 되었다. 우리의 이야기를 다른 사람이 재밌게 읽을 수 있도록 속기록을 남겼어야 하는 건데! 


토론 내용을 글로 남기지는 못했지만 색동저고리와 녹빛치마의 조합을 닮은 모임장소의 풍경은 사진으로 남았다. Gleisdreieck 공원에 자리한 도시텃밭, 이 녹색녹색한 공간에서 이루어지는 녹색평론 읽기 모임이라니. 도시텃밭의 전경을 바라보던 그 때의 황홀경을 더 많은 사람과 나누지 못하는게 아쉽다. 녹색이 충만한 공간 한 편에 앉을 자리가 마련되어 있었다. 이 모임을 위해 만들어진 간이 의자가 특히나 마음에 들었다. 두 개의 키 작은 나무 기둥 위에 날씬한 나무 판자를 올려 만든 것이었다. 그 의자는 낯선이에게 텃세라도 부리듯 내 청바지의 엉덩이 부분에 500원짜리 동전 크기의 송진을 뱉어놓았다. 집 오는 길 남몰래 손톱으로 찐득한 송진을 긁어야 했지만 그 뒷이야기마저 낭만적인 추억으로 남았다. 덧붙이는 말. 텃밭에 올 기회가 없는 분에게 영화 <마담 프루스트의 비밀정원>을 추천한다. 


20504122_1359668227486493_1292077451_n.jpg


20496416_1359664920820157_816271027_n.jpg


20050139_1346545715465411_1793115860_o.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9 독일 최대 농민집회 "Wir haben Agrarindustrie statt!" (1/20 11시) 손어진 2018.01.09 176302
218 브란덴부르크/베를린 녹색평론 공부모임 제안 관련하여.. [1] 신킹 2015.06.09 67291
217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임시 모임 후기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27266
216 베를린 지역구 독일 녹색당 "코로나로 인한 아시아인 인종차별 증가" 관련 주제 토론회 (5/20 수 저녁 7시) [1] 손어진 2020.05.13 22715
215 녹색평론 홈페이지에 있는 모든 기사를 (138호까지 = 2014년 가을호) ebook에 담았습니다. [5] 서지혜 2014.09.23 18304
214 각주다는 법 [1] file 수나미 2015.05.11 7881
213 석탄채굴 반대, 기후변화 반대 집회 (12/1 토 오후 12시 반) file 베를린 2018.11.30 6854
212 광주 5.18 사진전 및 영화상영/토론회 안내 (9.11-4.12.2017) file 베를린 2017.11.11 6447
211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5월 모임 안내 정연운 2015.04.29 5929
210 2020년 3월 8일 여성의 날 데모 (오후 2시 Leopoldplatz / 오후 3시 Warschauer Straße) file 손어진 2020.03.06 5517
209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소풍!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4776
208 NRW 녹평 8월 모임 후기 펭귄 2020.09.03 4277
207 베를린에서 열리는 독일 최대 농민집회 (2020.1.18 정오) file 손어진 2020.01.17 4261
206 브란덴부르크/베를린 지역 1차 모임 후기 file shinking87@naver.com 2014.12.03 3370
205 [Metoo Asians e.V] "우리가 듣고 있어요" 워크샵 (12/12, 12/19 오전 11시~14시) file 손어진 2020.11.30 3178
204 9월 20일 토요일 오후 6시, 모임 안내입니다. [8] file 이수빈 2014.09.14 3153
203 생태인문잡지 <녹색평론>을 함께 읽고 나눌 분들 찾습니다. 손어진 2022.01.08 2965
202 핵무기, 핵발전소 반대 데모 "Stoppt die Eskalation! Atomwaffen ächten!" (18.11.2017) 베를린 2017.11.10 2827
201 12월 6일 토요일 녹색평론 독자모임 안내 [7] 이수빈 2014.12.05 2573
200 슈투트가르트 답사 논의 [10] zucker92 2015.03.17 2219
XE Login